검색

‘2,362억 투입 2023년 완공’ 천안북부BIT산단 승인 고시

가 -가 +

엄병길 기자
기사입력 2019-10-16

 

▲ 천안북부BIT 일반산업단지 조감도. ©시사뉴스24

 

[시사뉴스24 엄병길 기자] 천안시는 천안북부BIT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(이하 북부BIT산단)을 승인 고시했으며, 천안북부일반산업단지㈜를 사업시행자로 지정했다고 16일 밝혔다.

 

서북구 성환읍 복모리․신가리․어룡리 일원에 조성되는 북부BIT산단은 88만1,000㎡ 규모로 총사업비 2,362억 원을 투입해 2023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된다. 특히 미래 신성장 동력으로 꼽히는 신물질 생명공학(BT), 전기·전자·정보(IT) 등의 업종을 유치할 계획이다.

 

이 사업은 산업단지계획 승인 신청(2019년 1월), 관계기관 협의, 충청남도 산업단지계획심의위원회 심의(2019년 7월) 등의 절차를 거쳐 최종 승인 고시됐다.

 

사업 시행자인 천안북부일반산업단지 주식회사는 천안시(40%), 코오롱글로벌㈜ 외 2개사(60%)가 출자해 설립했다.

 

산업단지계획이 승인 고시됨에 따라 앞으로 보상착수 이후 조성공사가 시작될 전망이며, 산업단지가 조성되면 일자리 창출, 천안시 균형발전 등 지역경제 발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구본영 시장은 “2007년부터 추진됐으나 민선 6기부터 본격적으로 괘도에 오른 북부BIT산단 조성사업이 난관을 극복하고 비로소 착공을 앞두게 됐다”며 “지역주민과의 협의로 사업을 원활히 추진해 낙후된 북부지역 균형개발 및 미래 신성장동력 육성 기반을 마련하겠다”고 말했다.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
최신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시사뉴스24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