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

“천안시시설관리공단, 근처 마트‧우체국 다녀오며 출장비 받아”

가 -가 +

엄병길 기자
기사입력 2020-10-26 14:35

 천안시의회 복아영(더불어민주당) 의원이 26일 제237회 임시회 시정질문에서 질의하고 있다. © 시사뉴스24


[시사뉴스24 엄병길 기자] 충남 천안시의회 복아영(더불어민주당) 의원은 26일 제237회 임시회 시정질문에서 “천안시시설관리공단 직원들이 근처 마트나 우체국, 은행 등에 다녀오며 출장비를 받아 왔다”고 지적했다.

 

복 의원은 “출장사유로 ‘봉사활동’을 적어놓고 출장비를 받은 사례도 있고, 출장 시간도 의심스럽다”며 이같이 밝혔다.

 

이어 복 의원은 “또 하루에 2번 출장을 가는 등 일명 ‘쪼개기 출장’도 발견됐다”며 “이렇게 출장을 다녀오고도 출장내역에 대한 증빙자료나 결과보고서도 없다”며 “그 어느 곳보다 투명하게 운영돼야 할 공기업이 부적절한 운영으로 세금을 낭비하고 있다”면서 감사를 촉구했다.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댓글

i

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.

최신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시사뉴스24. All rights reserved.